신체가 준비되도록 하기 위한 워밍업 운동

2019년 10월 9일
운동하기 전에는 워밍업 운동을 해야 다치는 걸 예방할 수 있다. 이 글에서는 워밍업 운동을 몇 가지 소개할 텐데, 원하는 방법으로 골라 운동하기 전에 꼭 해보도록 하자!

운동하기 전에는 꼭 워밍업 운동을 먼저 해야 한다. 그래야 우리 몸이 100% 잘 움직일 수 있는 상태가 된다. 그래서 오늘 이 글에서는 운동하기 전에 꼭 해야 할 워밍업 운동 몇 가지를 소개해보려고 한다.

워밍업 운동을 하는 이유는 우리 몸의 체온을 조금 올려 운동하기 좋은 상태로 만들기 위해서다. 이렇게 해야 운동을 하면서 다치는 것도 예방할 수 있다. 워밍업을 해야 근육에 혈액이 흘러 들어가기 때문에 워밍업을 제대로 하는 게 중요하다. 워밍업을 하면 근육 불균형을 해소해 다치는 것을 예방할 수 있고 운동의 질도 향상할 수 있다.

개인의 상태나 운동 목적에 따라 다른 워밍업 운동을 해야 한다. 그리고 운동 강도를 점점 더 높여가는 게 가장 중요하다. 워밍업을 하지 않고 운동을 하면, 다칠 위험과 질병에 걸릴 위험이 커진다. 따라서 운동하기 전에는 꼭 워밍업을 먼저 하자!

운동하기 전에 꼭 해야 할 워밍업 운동

지금부터는 워밍업으로 가장 좋은 운동을 몇 가지 소개해보려고 한다. 잘 기억해두었다가 운동하기 전에 꼭 워밍업 운동을 하도록 하자!

1. 줄넘기

첫 번째로 소개하는 운동은 줄넘기이다. 의아하게 보일 수도 있겠지만, 몸을 움직이기 시작하는데 가장 이상적인 운동이다. 

운동하기 전에 꼭 해야 할 워밍업 운동

시간이 여유롭지 않을 때는 운동하기 전에 잠깐이라도 줄넘기를 해보자. 심장 박동수와 체온을 높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칼로리도 소모할 수 있다. 

줄넘기하면 심박수와 혈류가 증가한다. 몸을 탄력 있게 만들고, 다리를 움직이며 심혈관계에도 도움이 되는 실용적인 운동이다. 

2. 스쿼트

두 번째로 소개하는 워밍업 운동은 스쿼트이다. 스쿼트를 하면 둔근, 둔부, 햄스트링 운동이 된다. 

어떤 운동을 할 건지에 따라 스쿼트나 무릎 구부리기 운동을 한다. 워밍업으로 이런 운동을 할 때는 몇 세트 반복하는 게 좋다. 그래야 우리 몸이 운동에 익숙해질 수 있다. 

스쿼트는 정말 간단한 운동이다. 어깨너비로 발을 벌리고 선다. 양손은 가슴에 댄다. 무릎을 구부려 몸을 최대한 낮게 낮춘다. 이때 무릎이 앞으로 튀어 나가지 않도록 유의한다. 다시 처음의 자세로 돌아간다. 워밍업으로 스쿼트를 할 때는 15번 정도만 해도 충분하다!

“가능한 것과 불가능한 것의 차이는 그 사람의 결정에 달려있다”

-토미 라소르다-

3. 스키핑

워밍업 운동 세 번째로 소개하는 운동은 스키핑이다. 뇌와 몸을 같이 사용하는 운동이다. 팔을 움직이며 무엇인가에 집중하기 때문이다.

두 발을 마음속으로 그린 선 위에 놓고, 무릎을 살짝 구부린다. 발은 어깨너비로 벌린다. 이 상태에서 양발을 바꿔가며, 점프한다. 고강도 운동으로 축구, 농구 등 여러 가지 스포츠에서 사용되는 운동이다.

4. 다이내믹 스트레칭

마지막으로 소개하는 워밍업 운동은 다이내믹 스트레칭이다. 동적인 운동으로 몸을 운동하기 좋은 상태로 만들어 준다. 

4. 다이내믹 스트레칭

다이내믹 스트레칭은 활동적으로 몸을 움직이는 것이지만 이 운동을 워밍업으로 해도 우리 몸을 운동하기 좋은 상태로 만들어준다.

예를 들어보자. 양팔로 큰 원을 만들거나 다리를 앞뒤로 차기, 아니면 발가락으로 점프하기 등이 다이내믹 스트레칭의 몇 가지 예이다. 적절한 강도로 최대한 뻗는 게 핵심이다. 

우리 몸이 보내는 신호를 듣는 것은 정말 중요하다. 워밍업은 운동의 일부가 아니다. 즉 너무 피곤하고 힘들게 하지 않아도 된다는 뜻이다. 지금부터는 운동하기 전에 꼭 워밍업을 하도록 하자!